홈
홈회원가입고객센터사이트맵English
전체 980px
left - 204px
center - width:460px;margin-left:10px;
right - width:296px;margin-left:10px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지식센터

HOME 지식센터 주간뉴스레터
지식센터 > 주간뉴스레터
No. 제목 작성일 조회수
1112
“1968년 독일 프랑크프루트에서 안드레아스 하이네케(Andreas Heinecke)박사에 의해 시작된 어둠속의 대화는 29년간 유럽 아시아 미국 등 전 세계 32개국 130개 도시에서 1천만 명이상 사람들과 소통하며 변화와 도전을 거듭해 나가고 있습니다.”
2018-08-27 276
1111
한 여름 뜨거운 태양아래서도 아버지학교는 계속 되고 있다. 지난 7월 중순 개설하여 18일(토) 수료식을 마친 본부 148기 진행자 김규한 형제가 전하는 현장소식을 들어보자.
2018-08-20 310
1110
천지창조의 가장 절정의 순간인 여섯 째날 ‘아담’을 창조하시고 그에게 땅을 경작하게 하신 하나님의 뜻은 무엇일까요? 하나님이 인간을 하나님 형상처럼 귀하게 만드시고 세상을 다스리라고 하신 의미에 대해 아이들과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
2018-08-20 439
1109
계속되는 폭염 속에서 아버지학교 리더의 열정과 헌신의 장이 열렸다. 지난 8월 11일(토) 대전 계룡스파텔 태극 홀에서 전국 지부장과 리더 2백 30여명이 모였다. 해마다 치른 행사였지만 이번 지부장대회 열기는 올해 폭염처럼 뜨거웠다.
2018-08-13 269
1108
‘주택연금을 활용하세요.’ ‘저렴한 노후실손보험에 가입하세요.’ 가정경제를 연구하고 정보를 전하는 필자에게는 60대 후반의 부모님이 계십니다. 제법 유명한 TV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어느 즈음, 어머니가 주변 분들에 이런 말을 들었다고 합니다.
2018-08-13 403
전체 건수 : 1152건
1  2  3  4  5  6  7  8  9  10 
쓰기
[user.level=10] [목록=10] [보기=10] [쓰기/수정=5] [답글=0] [코멘트=7] [skin=default]
아버지학교소개 후원안내 지역지부장 오시는길 고객센터 사이트맵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페이스북 트위터
우 06752 서울시 서초구 바우뫼로 27길 7-11 6층(양재동 70-2 대송빌딩 4층)      대표전화 02)2182-9100      Fax. 02)529-9230
Copyright © 1995-2008 (사) 두란노아버지학교운동본부. All rights reserved.father@father.or.kr
두란노아버지학교운동본부
[/cms/board/jsp/default/list.jsp]
gConfig.imageSvr=[] sessionScope.user.level=[10]
servlet_path=[/board/list.action]
queryString=[id=newsletter&sm=060200&p_del_chk=N&pageNum=9]
queryString=[id=newsletter&sm=060200&p_del_chk=N&pageNum=9;jsessionid=FF0B762E772912E3DF6431D3FA7E8666]
[%2Fboard%2Flist.action%3Fid%3Dnewsletter%26sm%3D060200%26p_del_chk%3DN%26pageNum%3D9]
jsp=[/cms/board/jsp/default/list.jsp]
CONTEXT_PATH=[]
admin_page=[false]
sessionScope.user.userid=[]

Trace